default_top_notch
ad34
default_setNet1_2

캐나다서 오미크론 감염자 2명 확인...북미 상륙

기사승인 2021.11.29  10:58:03

공유
default_news_ad1

- "나이지리아 다녀온 여행객"…프랑스도 감염 의심 8건

   
▲ 오미크론 [사진=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자가 캐나다에서도 발견됐다. 

로이터,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캐나다 당국은 28일(현지시간)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 2명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들 감염자는 최근 아프리카 나이지리아를 다녀온 여행객으로 현재 이들은 오타와주에 격리 중이며 보건 당국은 이들의 접촉자를 추적 중이다.

장이브 뒤클로 캐나다 보건 장관은 "코로나19 검진과 감시를 계속하고 있다"면서 "캐나다에서 새 변이 확진자가 더 나올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캐나다는 앞서 오미크론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6일 남아프리카공화국, 모잠비크 등 아프리카 남부 7개국을 방문한 외국인 여행객의 입국을 전면 금지했다.

오미크론이 유럽을 중심으로 확산하면서 최근에는 프랑스에서도 감염 의심자 8명이 나왔다. 

프랑스 보건부는 28일 이들 대상자는 최근 14일 사이에 아프리카 남부를 방문해 감염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보건부는 확진 여부를 알기 위해 추가 검진을 하고 있으며, 이들 대상자와 접촉자를 격리 중이라고 설명했다.

오미크론은 지난달 보츠와나에서 처음 발견된 이후 이달 들어 남아공에서 확산하면서 세계 각국으로 빠르게 퍼지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26일 오미크론을 '우려 변이'로 분류했다.

현재까지 오미크론 확진이 확인된 국가는 영국, 독일, 이탈리아, 체코, 오스트리아, 벨기에, 호주, 이스라엘, 홍콩, 네덜란드, 덴마크에 이번 캐나다, 프랑스까지 총 15개국이다.

[헤모라이프 구혜선 기자]

구혜선 기자 hemo@hemophilia.co.kr

<저작권자 © 헤모필리아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추억의 사진관

1 2 3
set_P1

뷰티풀 라이프

1 2 3
item58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