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4
default_setNet1_2

독감백신 접종후 사망 누적 59명...정부 "인과성 낮아 접종 계속"

기사승인 2020.10.26  16:49:35

공유
default_news_ad1

- "피해조사반, 사망자 46명 사인 분석…백신 접종과 관련성 없는듯"

   
▲ (연합뉴스) 만 62세부터 69세 어르신에 대한 무료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예방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서울 강서구 한국건강관리협회 건강증진의원 서울서부지부를 찾은 시민들이 예방 접종을 위해 줄을 서 있다.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가 59명으로 늘어났다.

그러나 질병관리청은 사망과 백신 접종 간의 인과성이 매우 낮다면서 접종을 일정대로 계속 진행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26일 질병청에 따르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는 이날 0시 기준으로 59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4일(48명)보다 11명 늘었다.

연령대를 보면 70대·80대가 각 26명, 60대 미만 5명, 60대 2명이다.

질병청은 최근 백신접종 후 사망자가 늘어나자 전날 예방접종피해조사반 신속대응 회의를 열어 사망자 20명에 대한 사인을 분석했다.

피해조사반은 20명 가운데 백신 접종 후 나타나는 급성 이상반응인 '아나필락시스 쇼크' 사례는 없었고, 접종 부위 통증 같은 경증 이상반응 외 중증 이상반응도 없었던 것으로 판단했다.

예방접종전문위는 앞서 1차로 사망자 26명에 대한 사인을 검토한 결과 접종과의 인과 관계가 매우 낮아 특정 백신을 재검정하거나 국가예방접종사업 중단을 고려할 단계가 아니라는 결론을 내린 바 있다.

현재까지 사망자 59명 가운데 46명에 대해서는 백신 접종과 사망 간 인과성이 낮다는 결과가 나온 것이다.

또 59명 중 같은 제조번호 백신 제품을 맞고 사망한 사람은 36명이었는데 이 가운데도 백신과 사망간 연관성이 확인된 경우는 없었다고 피해조사반은 전했다.

질병청은 조사 중인 나머지 13명과 추가로 신고되는 사례에 대해서도 피해조사반 회의를 열어 인과성을 분석하기로 했다.

[헤모라이프 하석찬 기자] 

하석찬 기자 newlove8@hanmail.net

<저작권자 © 헤모필리아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추억의 사진관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